연합뉴스

서울TV

[생생영상] ‘2015 서울오토살롱’ 레이싱모델의 화려한 외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국내 유일 자동차 애프터마켓 및 튜닝 전시회인 ‘2015 서울오토살롱’이 9일 오전 서울 강남구 삼성동 코엑스에서 개막했다.

이날 ‘2015 서울오토살롱’은 레이싱모델들의 포토타임으로 문을 열었다. 모델들의 다양한 포즈를 담기위해 취재진들의 카메라 셔터 소리가 끊이지 않았다.

올해로 13회째를 맞은 2015 서울오토살롱은 산업통상자원부와 국토교통부의 공동 주최로 한국자동차튜닝산업협회(KATIA)와 서울 메쎄가 공동 주관한다. ‘서울오토살롱’은 자동차 튜닝의 불모지였던 국내 시장에서 명실상부 애프터마켓 및 튜닝 시장의 전문 행사로 자리 잡았다.



이번 행사에는 오토튜닝관, 오토케어관, IT 디바이스 용품관 및 오토라이프관 등 총 80여개 업체가 참여했다. 이외에도 90년대 국내외 자동차 튜닝 및 리스토어 모델을 선보이는 올드카 튜닝&리스토어 특별관을 비롯, 머슬카 특별관, 카오디오 특별관, 슈퍼카 튜닝관 등을 관람할 수 있다.

서울오토살롱 사무국 측은 “정부가 국내 튜닝산업 활성화를 위해 시장규모를 2020년 4조원까지 키운다는 방침에 따라, 전체 누적 참관객 총 93만 명 이상을 기록한 서울오토살롱에 올해 더욱 많은 관객들이 찾을 것으로 예상된다”며 “이러한 흐름과 관심 속에서 서울오토살롱은 참가업체의 실질적인 마케팅 활동을 지원함을 물론, 국내 튜닝산업의 발전 방향을 제시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2015 서울오토살롱은 오는 12일까지 서울 코엑스 3층 C홀에서 진행된다.

문성호 기자 sungho@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