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펜치 사용해 모래 속 갯지렁이 잡는 남성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호주의 한 남성이 거대한 해변 벌레를 잡는 모습이 인터넷상에서 화제가 되고 있다.

20일(현지시간) 영국 데일리메일은 뉴사우스웨일즈 센트럴 코스트 테리갈 해변에서 ‘미친 과학자’ 야곱 스트릭랜드(Jacob Strickland)가 펜치를 사용해 거대한 갯지렁이를 잡는 영상을 기사와 함께 보도했다.

야곱 스트릭랜드씨는 어린이들에게 과학의 재미를 알리는 유튜브 채널 ‘Make Science Fun’의 운영자로 ‘미친 과학자’(Mad Scientist)로 잘 알려져 있다.



‘갯지렁이 잡는 법’(How to catch a Beachworm)이란 46초가량의 영상에는 스트릭랜드가 죽은 물고기 미끼를 사용, 모래 속 거대 갯지렁이를 유인해 펜치로 포획하는 모습이 담겨 있다. 몇 차례의 시도 끝에 핑크빛 오렌지색 긴 갯지렁이가 딸려 나온다. 갯지렁이를 잡은 스트릭랜드가 미친듯이 춤을 추며 갯지렁이에 뽀뽀를 한다. 이어 그는 “우리는 이 작은 친구와 함께 오늘 오후 물고기를 잡을 거예요”라며 “그들은 가장 좋은 미끼”라고 덧붙인다.

한편 갯지렁이는 다모강(多毛綱)에 속하는 환형동물로 세계적으로 약 5,300종, 우리나라에는 200여 종이 알려졌다. 몸은 일반적으로 가늘고 길며, 많은 체절로 되어 있으며 머리에는 여러 개의 돌기물이 있고 각 체절에 마디가 없는 발이 좌우 한 쌍씩 나 있는 점이 지렁이류와 다른 점이다. 낚시 미끼로 잘 사용된다.(참고: 한국 민족문화 대백과사전)

사진·영상= Make Science Fun youtube

영상팀 seoultv@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