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멀티캠] 현장 열기 더한 스텔라 ‘마리오네트’ 무대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걸그룹 스텔라의 컴백 쇼케이스가 지난 20일 서울 마포구 서교동 소재 롤링홀에서 진행됐다.

이날 스텔라는 여섯 번째 싱글 ‘떨려요’ 발표에 앞서 지난해 2월 논란 속 화제를 일으킨 ‘마리오네트’의 아찔한 무대로 쇼케이스를 꾸몄다. 특히 검은 스타킹과 몸매가 고스란히 드러나는 밀착 의상을 입고 나타난 스텔라는 도발적인 안무를 완벽하게 소화해내며 쇼케이스 현장을 더욱 달아오르게 만들었다.



첫 번째 미니앨범 타이틀곡 ‘마리오네트’는 펑키한 리듬과 기타 사운드가 인상적인 레트로 댄스곡으로, 강하고 그루브한 드럼 라인과 대비되는 슬픈 가사가 특징이다. 이미 사랑이 떠나갔음에도 미련 때문에 여전히 남자에게 끌려다니는 여자의 모습을 끈에 매달린 인형 ‘마리오네트’로 표현한 곡이다.

한편 스텔라는 섹시 콘셉트로 ‘마리오네트’의 연장선에 있는 싱글곡 ‘떨려요’로 활발한 활동에 나설 예정이다.

글·영상 김형우 기자 hwkim@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