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비정상 스파이 액션 ‘아메리칸 울트라’ 예고편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영화 ‘아메리칸 울트라’ 티저 예고편이 공개됐다.

‘아메리칸 울트라’는 잉여인생을 사는 마이크(제시 아이젠버그)가 어느 날 갑자기 CIA 요원들의 습격으로, 스파이 액션 세포가 깨어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렸다.

여자 친구 피비(크리스틴 스튜어트) 밖에 모르는 순정파 편의점 아르바이트생인 마이크에게 어느 날 수상한 여자가 찾아온다. 그리고 그녀는 의미심장한 단어들을 남기고 떠난다.

그날 이후 편의점 주차장에서 컵라면을 먹던 마이크는 괴한들과 맞닥뜨리게 되자, 엄청난 순발력을 발휘하게 된다. 컵라면과 숟가락만으로 괴한 둘을 단숨에 제압한 것.

이후 피비와 함께 위기에 처하게 된 마이크는 편의점에 찾아왔던 수상한 여자를 통해 자신이 일급 기밀 프로젝트로 만들어진 최정예 스파이였으며, 현재 그는 기억이 삭제된 채 보호 받고 있다는 사실을 알게 된다.



그간 봉인됐던 마이크의 액션 세포가 깨어난 것을 확인한 CIA는 ‘마이크 제거’를 위해 도시를 폐쇄하고, 그들의 표적이 된 마이크는 피비와 자신의 목숨을 건 미션을 시작한다.

이번에 공개된 예고편에는 기상천외한 액션은 물론 톡톡 튀는 캐릭터의 모습을 볼 수 있다. 특히 숟가락, 프라이팬, 통조림, 컵라면 등 각종 생활도구로 무장한 생활 친화적 액션과 함께 화려한 체크 셔츠와 덥수룩한 헤어스타일로 기존 스파이들과는 전혀 다른 비주얼을 선보인다.

영화 ‘프로젝트 X’의 니마 누리자데 감독이 메가폰을 잡은 ‘아메리칸 울트라’는 ‘소셜 네트워크’의 제시 아이젠버그와 ‘트와일라잇’ 시리즈의 크리스틴 스튜어트가 주연을 맡았다. 8월 27일 개봉.

사진 영상=CJ엔터테인먼트

문성호 기자 sungho@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