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정경호 주연 ‘그리울 련’ 메인 예고편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정경호 주연으로 화제를 모으는 영화 ‘그리울 련’의 메인 예고편이 공개됐다.

‘그리울 련’은 시한부 판정을 받은 희연(정윤선)과 그녀의 연인 태우(정경호), 그리고 신비로움을 간직한 다른 한 여자(후지이 미나)가 펼치는 판타스틱 멜로드라마다.

이번에 공개된 예고편은 “시간은 모든 것을 데려간다”라는 카피와 함께 시한부 삶을 사는 희연과 그녀 곁을 지키는 태우의 모습으로 시작된다. 주어진 시간이 얼마 남지 않은 희연은 마지막을 준비하려는 듯 남자친구에게 자신의 물건은 모두 버리라고 말한다. 태우는 자신에게 애써 쌀쌀맞게 하는 희연의 말투에 아픈 마음을 겨우 숨긴다.



그러던 중 태우는 자신이 사육사로 일하는 동물원 화장실에 쓰러져 있는 낯선 여자를 발견한다. 집을 물어도 대답이 없고 병원도 싫다는 여자를 태우는 할 수 없이 자신의 집으로 데려가 보살핀다.

한편 희연은 병원에 있기 싫다며 태우를 졸라, 오랜만에 데이트를 즐긴다. 하지만, 희연의 상태는 급속도로 나빠진다. 태우는 희연과 함께했던 모든 순간이 소중했음을 느끼며 이전에 자신이 보살펴주었던 여자의 어깨에 기대 눈물을 흘린다.



아픈 시간을 함께 보낸 이들의 상황을 공감케 하는 “우리로부터 멀어져 간 시간, 하지만 사랑한 기억만은 또렷하게 남아있다”라는 카피가 긴 여운을 남기며 본편에 대한 기대감을 안겨준다.

제19회 부천국제판타스틱영화제 공식 초청된 ‘그리울 련’은 다수 뮤직비디오를 연출한 한철수 감독이 메가폰을 잡았다. 8월 13일 개봉. 15세 관람가. 상영시간 84분.

사진 영상=드림팩트

문성호 기자 sungho@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