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여자친구 ‘오늘부터 우리는’ 뮤비…‘메 구스따스 뚜’는 무슨 뜻?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청순 걸그룹 여자친구(GFriend)의 두 번째 미니앨범 ‘플라워버드’(Flower Bud)가 23일 정오 전격 공개됐다.

동시에 여자친구는 공식 유튜브 채널을 통해 타이틀곡 ‘오늘부터 우리는’(Me gustas tu)의 뮤직비디오를 게재했다.



공개된 영상 속 여자친구 멤버들(소원, 예린, 은하, 유주, 신비, 엄지)은 여름방학을 맞아 시골로 여행을 떠난 소녀들의 천진난만한 모습을 연출한다. 더불어 여자친구는 드넓은 잔디밭을 배경으로 역동적인 퍼포먼스를 펼치며 반전 매력을 선사한다.

여자친구의 신곡 ‘오늘부터 우리는’은 앞서 ‘유리구슬’로 여자친구와 호흡을 맞춘 바 있는 작곡팀 이기용배가 심혈을 기울여 만든 작품으로, 스윙이 담긴 바운스 리듬 위에 ‘메 구스따스 뚜’(Me gustas tu)라고 반복되는 중독성 있는 후렴구가 특징이다.

‘메 구스따스 뚜’(Me gustas tu)는 스페인어로 ‘당신을 좋아합니다’를 뜻하는 말로, 소녀의 수줍은 고백들이 담긴 이번 앨범과 그 맥락을 같이한다.

여자친구의 두 번째 미니앨범 ‘플라워버드’(Flower Bud)는 타이틀곡 ‘오늘부터 우리는’을 비롯해 ‘인트로(플라워버드)’, ‘하늘 아래서’, ‘원’(ONE), ‘기억해’(My Buddy), ‘오늘부터 우리는 인스트루멘탈 버전’ 등 총 여섯 곡으로 꾸려졌다.

사진·영상=여자친구 GFRIEND - 오늘부터 우리는 Me gustas tu M/V 뮤비/유튜브

김형우 기자 hwkim@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