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송강호 유아인 주연 ‘사도’ 티저 예고편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이준익 감독이 영조와 사도세자의 비극을 그려낸 ‘사도’를 들고 스크린에 복귀했다.

영화 ‘사도’는 역사에 기록된 가장 비극적인 가족사로 평가되고 있는, 어떤 순간에도 왕이어야 했던 아버지 영조와 단 한 순간만이라도 아들이 되고 싶었던 세자의 이야기를 담았다. 이는 2005년 1230만 관객을 기록한 ‘왕의 남자’ 이준익 감독이 10년 만에 정통사극으로 돌아왔다는 점을 비롯해 송강호와 유아인의 만남으로 제작 초기부터 많은 관심을 받았다.

‘사도’의 티저 예고편 공개 후 일부 포털사이트에 한동안 실시간 검색어 상위권을 차지하면서 작품에 대한 예비관객들의 기대를 예상케 했다.



이번에 공개된 티저 예고편에는 아들을 벼랑 끝으로 내모는 비정한 아버지 ‘영조’로 분한 송강호와 아버지에 의해 뒤주에 갇혀 8일 만에 죽음을 맞이하는 비운의 아들 세자 ‘사도’ 역의 유아인의 모습이 시선을 잡는다.

특히 “역사상 가장 비극적인 가족사”라는 카피는 누구나 알고 있지만, 깊이 생각하지 못했던 그들의 사연에 대해 궁금증을 증폭시키며 작품에 대한 기대치를 높인다.

이번 작품에 대해 영화 배급사인 쇼박스 측은 “역사에 기록된 비극적인 아버지와 아들의 이야기를 통해, 역사의 재현을 넘어 현대를 살아가는 사람들의 공감을 자극하는 이야기로 관객에게 다가갈 것”이라고 설명했다.

영화 ‘사도’는 오는 9월 개봉을 앞두고 있다.

사진 영상=쇼박스

문성호 기자 sungho@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