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셰익스피어 ‘심벨린’ 재해석한 ‘범죄의 제국’ 메인 예고편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셰익스피어의 희곡 ‘심벨린’을 현대적으로 재해석한 영화 ‘범죄의 제국’이 6일 개봉된다.

‘범죄의 제국’은 거대 범죄의 제국을 지배하는 보스 심벨린(에드 해리스)과 그의 곁에 있는 5인이 왕좌를 차지하고자 벌이는 암투를 그린 작품이다.

공개된 예고편은 화려한 캐스팅으로 눈길을 끈다. 갱단을 지배하는 보스 ‘심벨린’ 역을 맡은 에드 해리스를 중심으로 그를 죽이려는 아내 ‘퀸’ 역에 밀라 요보비치, 갱단을 뒤흔드는 ‘사기꾼’ 역의 에단 호크 등이 왕좌를 노리는 치열한 싸움을 벌일 예정.



또 ‘그레이의 50가지 그림자’의 다코타 존슨이 심벨린의 딸 이모진 역을, ‘러덜리스’로 관객들의 사랑을 받는 안톤 옐친이 왕좌를 노리는 아들로, ‘아베리칸 셰프’에서 따뜻한 보조 셰프로 등장했던 존 레귀자모가 심벨린의 심복으로 등장한다.

이처럼 화려한 캐스팅으로 주목받는 ‘범죄의 제국’은 셰익스피어의 희곡 ‘햄릿’을 연출한 마이클 알메레다 감독이 메가폰을 잡았다. 오는 8월 6일 개봉.



사진 영상=로드하우스

문성호 기자 sungho@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