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멜로디데이 ‘멜디그램’으로 숨겨진 매력 발산…첫 주자는 ‘차희’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걸그룹 멜로디데이(여은, 유민, 예인, 차희)의 4인 4색 멤버별 캐릭터를 보여주는 영상이 공개돼 눈길을 끌고 있다.

6일 멜로디데이는 원더케이(1theK)의 유튜브 채널과 네이버 TV캐스트를 통해 막내 멤버 차희의 ‘멜디그램(#MELDY_GRAM)’ 영상을 게재했다.



‘멜디그램’ 첫 주자로 등장한 막내 차희는 멜로디데이에서 보컬을 담당하고 있으며, 다채로운 매력으로 많은 별명을 가지고 있다. 평소 쇼핑을 좋아하고 패션에 관심이 많아 ‘차코디’로 불리는가 하면 4차원 엉뚱 소녀의 매력으로 멤버들로부터는 ‘차차’로 통한다. 어디로 튈지 모르는 해맑은 성격으로 가족에게는 ‘럭비공’이라 불리기도 한다.

차희는 이 밖에도 영상을 통해 수준급의 한국화 실력을 뽐내며 여성스러운 모습을 뽐내는가 하면 “열심히 일하는 이유가 먹기 위해서”라는 남다른 인생 철학(?)과 함께 폭풍 흡입 현장을 공개해 반전 매력을 드러내기도 했다.

한편 차희가 소속된 멜로디데이는 지난 6월 신곡 ‘러브미(#LoveMe)’로 활발한 활동을 펼쳤다. ‘러브미(#LoveMe)’는 ‘레키(Leki)’의 원곡을 현대적인 감각의 사운드로 재해석한 곡으로, 세계적인 노르웨이 작곡가팀 ‘디자인 뮤직(Dsign Music)’과 작사가 서지음, 김민정이 함께한 작품이다. 귀에 쏙쏙 들어오는 경쾌한 멜로디에 ‘썸남’을 향한 여성의 설레는 감정과 솔직한 마음을 재치 있게 표현한 가사가 인상적이다.

사진·영상=[#MELDY_GRAM(멜디그램)] #CHAHEE(차희)_MelodyDay(멜로디데이)/네이버 TV캐스트

영상팀 seoultv@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