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영화 ‘사우스포’ 티저 예고편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영화 ‘사우스포’ 한 장면
제이크 질렌할 주연의 영화 ‘사우스포’ 티저 예고편이 공개됐다.

‘사우스포’는 하나뿐인 딸을 지키고자 다시 링 위에 선 세계챔피언 복서 ‘빌리 호프’(제이크 질렌할)의 짜릿한 승부를 다룬 작품이다.

라이트 헤비급 복싱 세계챔피언 ‘빌리 호프’는 사랑하는 가족과 함께 호화로운 삶을 누린다. 그러던 어느 날, 한순간의 실수로 아내 ‘모린’(레이첼 맥아덤즈)을 잃는다.

예상치 못한 비극이 발생한 후 믿었던 매니저와 친구들마저 그를 떠나고, 자책과 절망 속에 살아가던 빌리는 하나뿐인 딸 ‘에일라’의 양육권마저 빼앗길 위기에 처한다.

이제 남은 것이라곤 두 주먹뿐인 그가 찾아간 곳은 아마추어 은퇴 복싱 선수 ‘틱’(포레스트 휘태커)이 운영하는 동네 체육관. 이후 빌리는 딸을 되찾고 진정한 아빠로 거듭나고자 생애 가장 어려운 도전을 시작한다.



이번에 공개된 티저 예고편은 빌리 호프가 링 위에 앉아있는 모습으로 시작된다. 이어 모든 것을 잃은 빌리 호프가 격렬하게 훈련을 하는 장면은 그가 다시 일어서는 감동적인 스토리를 예고한다.

특히 화려한 불빛의 경기장과 수백 명의 관중이 환호성을 지르는 장면은 화려하고 거대한 작품 스케일과 ‘강렬한 한 방’을 예고하며 예비 관객들의 기대를 모은다.

영화 ‘나이트 크롤러’와 ‘투모로우’ 등 다수 작품에서 인상적인 연기를 선보인 제이크 질렌할이 주인공 ‘빌리 호프’ 역을 맡았다. 또 아내 ‘모린’ 역은 영화 ‘어바웃 타임’에서 사랑스러운 연기를 펼친 레이첼 맥아덤즈가 맡았다.

한편, 최고의 인기를 누리는 힙합 가수 에미넴이 ‘사우스포’ OST에 수석 프로듀서로 참여해 영화를 더욱 풍성하게 만들 예정이다. 이에 대해 영화 배급사 측은 “복싱의 화려함과 그 뒤에 숨겨진 어두운 면들을 OST에 모두 담아 각각의 장면을 더욱 현실적으로 구현할 것”이라며 작품에 대한 자신감을 내비쳤다. 오는 12월 개봉 예정. 15세 관람가.

사진 영상=씨네그루 다우기술

문성호 기자 sungho@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