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생생영상] 조성진, ‘세계 3대 콩쿠르’ 쇼팽 콩쿠르 우승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피아니스트 조성진(21)이 ‘세계 3대 콩쿠르’ 인 쇼팽 콩쿠르에서 한국인 최초로 우승했다.

조성진은 20일(현지시각) 폴란드 바르샤바에서 열린 제17회 국제 쇼팽 피아노 콩쿠르 결선 최종 심사에서 1위를 차지했다.

한국인으로는 유일하게 결선에 오른 조성진은 18일 쇼팽 피아노 협주곡 1번으로 가장 먼저 결선 연주를 마쳤다.


한국인 최초로 조성진이 우승을 거둔 이번 콩쿠르는 폴란드 작곡가이자 피아노 연주자인 프레데릭 쇼팽을 기리기 위해 1927년부터 시작된 대회로 러시아 차이콥스키 콩쿠르, 벨기에 퀸 엘리자베스 콩쿠르와 더불어 세계 3대 음악 콩쿠르로 꼽히는 최고 권위의 대회다.

조성진은 상금 3만 유로(약 3856만원)와 금메달, 폴로네이즈 최고 연주상 상금 3000 유로(약 385만원)와 함께 전세계 각지에서의 연주 기회도 얻게 된다.

사진 영상=Chopin Institute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