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류승룡-수지 주연 ‘도리화가’ 스틸 컷 공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조선 최초 여류소리꾼 이야기를 그린 영화 ‘도리화가’가 배우들의 열연이 돋보이는 스틸 컷을 공개했다.

‘도리화가’는 1867년 여자는 판소리를 할 수 없었던 시대, 운명을 거슬러 소리의 꿈을 꾸었던 조선 최초의 여류소리꾼 ‘진채선’(배수지)과 그녀를 키워낸 스승 ‘신재효’(류승룡)의 숨겨진 이야기를 그린 영화다.


이번에 공개된 사진은 조선 최초의 판소리 대가 ‘신재효’ 역의 류승룡과 조선 최초의 여류소리꾼 ‘진채선’ 역의 배수지. 그리고 조선 후기 대표적 판소리 명창이자 조선 최초 판소리 학당 동리정사의 소리 선생 ‘김세종’ 역의 송새벽, 동리정사 소리꾼 이동휘, 안재홍 등 배우들의 다채로운 모습이 눈길을 끈다.



특히 극중 ‘진채선’으로 분한 배수지의 장면이 눈길을 끈다. 순수한 소녀의 모습부터 남장 연기, 저잣거리에서의 공연, 고통스런 연습에 매진하는 장면 등은 소리에 대한 진심과 열의를 간직한 ‘진채선’의 드라마틱한 이야기에 대한 궁금증을 고조시킨다.

여기에 백성들의 생생한 모습을 재현한 저잣거리, 산과 들, 갈대밭 등 아름다운 시각적 볼거리는작품의 기대치를 높인다. 배급사 CJ엔터테인먼트 측은 “‘도리화가’는 전국을 누빈 방대한 로케이션을 통해 아름다운 영상과 흡인력 있는 스토리, 그리고 애틋한 판소리 선율이 결합한 작품”이라고 설명했다.

영화 ‘전국노래자랑’(2013년)의 이종필 감독이 메가폰을 잡은 ‘도리화가’는 오는 11월 25일 개봉 예정이다.


사진·영상=CJ엔터테인먼트

문성호 기자 sungho@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