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깜찍영상] 미끄럼틀 타는 16마리 새끼 골든 리트리버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새끼 골든 리트리버들이 미끄럼틀을 타야만 하는 이유는 무엇일까요? 정답은 바로 밥을 먹기 위해서다.



지난 7일 유튜브에는 골든 리트리버 전문 교육보호시설인 ‘인챈티드 리트리버스’(Enchanted Retrievers)에서 미끄럼틀 타는 새끼 골든 리트리버들의 모습이 담겨 있다. 총 16마리의 새끼 골든 리트리버들이 식사 전 거쳐야 하는 것은 미끄럼틀 타기다. 이것은 새끼 골든 리트리버들의 사회화 훈련을 위한 프로그램 중 하나다.

영상에는 식사 전, 미끄럼틀로 모여든 새끼 골든 리트리버들이 한 마리씩 미끄럼틀 아래로 내려오는 모습이 포착돼 있다. 간혹 미끄럼틀이 무서운 몇몇은 미끄럼틀 아래 빈 공간을 통해 가는 모습도 보인다. 미끄럼틀 타기에 성공한 새끼들이 미끄럼틀 앞에 놓여진 밥그릇에 얼굴을 묻고 밥을 먹는데 여념이 없다.

사진·영상= Enchanted Retrievers youtube

영상팀 seoultv@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