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김새론·김민재, ‘음악중심’ 새 MC 신고식 무대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MBC 음악프로그램 ‘쇼!음악중심’ 방송 캡처

‘음악중심’의 새 MC로 나선 배우 김민재와 김새론이 깜찍한 특별무대로 신고식을 치렀다.

김민재와 김새론은 21일 MBC 음악프로그램 ‘쇼!음악중심’에서 새 MC로 첫 방송을 진행했다.

이날 두 사람은 걸그룹 여자친구의 노래 ‘오늘부터 우리는’의 가사를 개사해 무대 위에 올랐다. 먼저 김새론이 노래를 열창했고 이어 김민재가 개인 댄스 퍼포먼스와 랩을 선보였다.

무대를 마친 후 김민재는 “아직은 제일 가까이에서 무대를 지켜본다는 떨림이 크다”며 설레는 마음을 드러냈으며, 김새론 역시 “새로 단장한 프로그램에 동참하게 돼 기쁘다. 음악과 생방송의 매력을 한껏 느껴보겠다”며 포부를 밝혔다.


이날 방송에서 김민재와 김새론은 조금 긴장한 듯 말을 더듬거리기도 했지만, 이후부터는 잘 적응해 진행을 무사히 마쳤다.

김민재와 김새론이 새 MC로 나선 이날 ‘음악중심’에는 다이나믹 듀오, 빅스, 브라운아이드걸스, 이홍기, B.A.P, 서인영, 트와이스, 나비, 가비엔제이, 전설, 타히티, 루커스, 매드타운, M.A.P 6, 워너비, 스누퍼 등이 출연했다.

사진·영상=MBC 음악프로그램 ‘쇼!음악중심’ 방송분/네이버 TV캐스트

영상팀 seoultv@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