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영상) 팬이 던진 물병에 얼굴 맞은 아이유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사진=유튜브 영상 캡처 (theiu930516)
가수 아이유가 중국 콘서트에서 팬이 던진 물병에 얼굴을 맞았다.

지난 8일 중국 상해체육관에서는 아이유의 단독콘서트 ‘I&U in Shanghai’가 진행됐다.

이날 공연 도중 아이유는 관객들을 향해 물을 달라고 부탁했다. 그때 객석을 향해 손을 뻗고 있던 아이유를 향해 한통의 물병이 날아왔고, 아이유는 방어할 틈도 없이 얼굴을 가격 당했다.


아이유는 얼굴을 감싸쥐고 당황해했지만 이내 “괜찮아요”라고 거듭 말하며 팬들을 안심시켰다.

이어 아이유는 “이건 그냥 웃긴 상황일 뿐이에요. 태어나서 처음 얼굴을 맞았다”고 말한 뒤 호탕하게 웃어보인 뒤 공연을 이어갔다.

아이유는 이날 히트곡 ‘분홍신’ ‘금요일에 만나요’ 등을 부르며 콘서트를 성황리에 마쳤다.

사진·영상=유튜브 캡처(theiu930516)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