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윤미래는 ‘갓미래’…발라드 신곡으로 차트 1위 평정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래퍼 겸 보컬 윤미래(34)가 발라드 신곡으로 각종 음원차트 1위를 휩쓸었다.

윤미래가 14일 0시 공개한 싱글 ‘사랑이 맞을거야’는 오전 8시 기준으로 멜론, 엠넷닷컴, 올레뮤직, 지니, 소리바다, 벅스, 네이버뮤직, 몽키3뮤직 등 실시간차트 1위에 올랐다.

이 곡은 아이돌 가수들의 신곡 순위가 급상승하는 새벽부터 막강한 팬덤을 보유한 엑소의 신곡 ‘싱 포 유’(Sing For You)를 제치고 정상에 진입하는 ‘음원 파워’를 보여줬다.

특히 올해 연말 차트는 엑소 뿐 아니라 싸이와 지코의 신곡, 드라마 ‘응답하라 1988’ OST(오리지널사운드트랙) 곡 등이 꾸준히 1위 다툼을 하는 상황이어서 윤미래의 경쟁력이 재확인된 셈이다.

▲ 윤미래 신곡 ‘사랑이 맞을거야’ 뮤직비디오 캡처
작곡가 황찬희가 만든 ‘사랑이 맞을거야’는 이별 후 떠나간 사랑에 아파하면서도 그 사랑이 다시 돌아오길 바라는 애달픈 마음을 주제로 한다. 윤미래의 독보적인 감성이 담긴 음색이 깊은 슬픔을 전하는 곡이다.

윤미래는 국내 대표 여성 래퍼이면서도 훌륭한 가창력을 지녀 음악팬들 사이에 ‘갓미래’로 불린다.

그는 ‘시간이 흐른 뒤’, ‘하루하루’, ‘메모리즈’ 등 알앤비(R&B) 기반의 랩 곡을 비롯해 ‘터치 러브’, ‘너를 사랑해’, ‘너의 얘길 들어줄게’ 등 발표하는 곡마다 큰 사랑을 받아 랩과 보컬이 모두 가능한 가수로 인정받고 있다.

사진 영상=원더케이, 유튜브

연합뉴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