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생중계 카메라에 찰칵…억세게 재수없는 은행강도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생방송 뉴스를 전하려던 기자의 뒤로 은행강도의 모습이 포착돼 화제다.

지난 16일(현지시간) 미국 아이오와주 미네소타 지역방송 KIMT 뉴스는 14일에 발생한 로체스터 스털링 주립은행 강도사건 현장 중계 중이던 생방송 뉴스에 용의자의 모습이 카메라에 포착됐다고 보도했다.



보도된 뉴스 영상에는 15일 로체스터 스털링 주립은행 앞에서 전날 발생한 강도사건에 대해 뉴스를 전하는 애덤 샐럿의 모습이 담겨 있다. 현장 중계를 위해 카메라 앞에 선 샐럿이 은행 앞 도로에 서서 대기 중이다. 샐럿의 뒤로 모자를 쓴 한 남성이 은행건물을 향해 걸어가 들어간다.

잠시 뒤 은행문을 급히 빠져나온 남성이 주머니에 무언가를 챙겨 넣으며 샐럿의 뒤쪽으로 황급히 도망친다. 곧이어 은행에서 남성직원이 뛰쳐나와 생방송 중인 샐럿에게 ‘강도’라고 소리친다. 직원의 말에 샐럿은 “방금 지나간 은행 직원의 말에 따르면 강도가 달아나고 있다는군요”라며 “911에 신고해야겠습니다. 나중에 봅시다”라고 말하며 화면에서 서둘러 사라진다.



한편 생방송 뉴스 카메라에 포착된 남성은 36살의 라이언 리스코로 이틀 연속 로체스터 스털링 주립은행을 털었으며 샐럿의 신고로 출동한 경찰에 의해 체포된 것으로 알려졌다.

사진·영상= kxan youtube

영상팀 seoultv@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