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세계 휘파람 챔피언 “이렇게 하면 누구나 됩니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놀랄 정도의 수준급 휘파람 불기 주인공은 바로 미국의 크리스토퍼 울만(Christopher Ullman).

울만은 휘파람 불기 국내 대회에서 4번이나 우승한 기록과 국제 휘파람 불기 챔피언 타이틀을 가진 지구 상에서 가장 휘파람을 잘 부는 사람이다.


그는 최근 ‘내셔널 지오그래픽’을 통해 자신의 휘파람 기술들을 소개했다. 음높이의 폭뿐 아니라 입술, 혀와 치아를 사용해 다양한 휘파람소리를 만들어낼 수 있다고 설명했다.

또한 그는 일반인들이 휘파람 불기를 잘할 수 있는 비법 하나를 소개했다. 그것은 바로 ‘립글로스’이며 그것은 얼음물보다 휘파람 부는 데 효과가 좋다고 밝혔다.

지난 2015년 12월 25일 유튜브에 게재된 크리스토퍼 울만의 휘파람 불기 영상은 현재 84만 4700여 건의 조회수를 기록 중이다.

사진·영상= National Geographic youtube

영상팀 seoultv@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