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새영화] 쿠엔틴 타란티노 ‘헤이트풀8’ 오는 7일 개봉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영화 ‘헤이트풀8’ 스틸 컷
▲ 영화 ‘헤이트풀8’ 스틸 컷
2016년 극장가 포문을 열 쿠엔틴 타란티노 감독의 여덟 번째 작품 ‘헤이트풀8’이 관객들을 기다리고 있다.

영화 ‘헤이트풀8’은 비밀을 감춘 채 눈보라 속에 갇히게 된 8인이 점차 각자의 속내를 드러내면서 벌어지는 광기의 하룻밤을 그렸다.

‘저수지의 개들’, ‘킬빌’ 시리즈, ‘장고: 분노의 추적자’ 등 장르불문 완성도 있는 작품들을 선보였던 쿠엔틴 타란티노 감독이 이번엔 ‘스노우 웨스턴 서스펜스’라는 장르로 찾아왔다.

특히 이번 작품은 ‘석양의 무법자’, ‘옛날 옛적 서부에서’ 등 마카로니 웨스턴 장르 영화의 음악을 작곡한 거장 엔니노 모리꼬네 음악감독이 참여해 관심이 뜨겁다.


앞서 공개된 메인 예고편에는 엔니노 모리꼬네의 비장미 넘치는 음악과 설경이 8명의 인물과 조화를 이루며 특별한 스토리를 예상케 한다.

또 후반부의 짜릿한 총격 액션과 재치 넘치는 대사는 쿠엔틴 타란티노만의 스타일을 맛볼 수 있다.

여기에 사무엘 L. 잭슨, 커트 러셀, 월튼 고긴스, 브루스 던, 팀 로스, 마이클 매드슨의 생생한 연기력은 긴장감을 높인다. 더불어 이번 작품을 통해 새롭게 쿠엔틴 타란티노 사단에 합류한 제니퍼 제이슨 리와 데미안 비쉬어 역시 강력한 존재감을 내뿜는다.

이처럼 흥미로운 이야기와 고도의 긴장감, 짜릿한 액션을 예고하는 영화 ‘헤이트풀8’은 오는 7일 관객과 만날 예정이다. 청소년 관람불가.

사진 영상=누리픽쳐스

문성호 기자 sungho@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