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NBA 이벤트서 하프코트 슛으로 1억 번 남성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하프코트 슛 하나로 1억을 번 레이커스 농구팬이 화제다.

5일(현지시간) 허핑턴포스트코리아는 지난 3일 미국 캘리포니아주 스테이플스 센터에서 NBA(미프로농구) LA 레이커스 대 시카고 피닉스 선스의 경기 도중 열린 이벤트에서 ‘데이비드 모야’(David Moya)란 남성이 하프코트 슛을 성공시켜 거액의 상금을 거머쥐었다고 소개했다.



타임아웃 시간에 열린 이벤트에서 빨간색 면티 차림의 모야는 하프코트(중앙선)에서 있는 힘껏 슛을 날린다. 그가 던진 농구공이 포물선을 그리며 바스켓 안으로 빨려 들어간다. 행운의 슛을 성공시킨 모야가 받는 상금은 무려 9만 5천 달러(한화 약 1억 1357만 원). 로또를 맞은거나 다름없는 모야가 양팔을 높이 들어올리며 좋아한다.

한편 이날 경기는 레이커스 농구팬 모야의 활약(?)에 힘입어 LA레이커스가 시카고 피닉스 선스를 97 대 77로 이겼다.

사진·영상= Los Angeles Lakers Follow / NBA youtube

영상팀 seoultv@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