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소말리아 해변 식당 총기난사, 20명 이상 사망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소말리아 해변 식당 총기난사. 22일(현지시간) 소말리아 수도 모가디슈의 리도 비치에서 총기난사 및 폭탄 테러가 발생했다. 주민들이 해변에서 이번 테러로 숨진 시신을 옮기고 있다. ⓒ AFPBBNews=News1
소말리아 해변 식당서 총기난사 사건이 발생해 20명 이상이 사망했다.

21일(현지시간) 밤 소말리아 수도 모가디슈의 한 해벽 식당에서 총기난사 사건이 발생해 20명 이상이 숨졌다. 소말리아 극단주의 무장조직 알샤바브 조직원 5명이 폭탄을 터뜨리고 총기를 난사한 것으로 알려졌다.

AP통신과 AFP통신에 따르면, 소말리아 치안당국 관계자는 괴한들이 이날 늦은 시각에 식당에서 폭탄을 터뜨리고 내부를 점령했으며, 이튿날 새벽 치안당국이 범인들을 진압했다고 밝혔다.

AP통신은 “사망자가 20명을 넘고 사망자 가운데 범인들이 포함됐는지는 확인되지 않았다”고 전했다. AFP통신은 “여성과 어린이를 포함해 최소 19명이 숨졌으며, 테러범 5명 가운데 4명은 현장에서 사망하고 1명은 체포됐다”고 보도했다.


해당 식당은 현지에서 인기가 많은 곳으로 테러 당시에도 저녁 식사 중인 손님이 많았던 것으로 전해졌다.

알샤바브는 사건 이후 자신들이 운영하는 온라인 방송에서 이번 테러가 자신들의 소행이라고 주장했다. 알샤바브는 극단주의 무장단체 알카에다와 연계돼 있지만, 최근에는 일부 분파가 알카에다의 라이벌인 ‘이슬람국가’(IS)에 충성을 맹세한 단체다.

현장에서는 소말리아 군경이 식당 내부를 돌며 남은 알샤바브 조직원이 숨어있는지 수색하는 과정에서 총성과 폭발음이 이어졌다.

목격자들은 해변 쪽에서 들이닥친 범인들이 아랍어로 “신은 위대하다”고 외쳤다고 전했다.

한 목격자는 AP에 “그들이 식당에 진입하기 전에 해변 근처에 앉아 있는 사람들을 향해 총을 난사했다”고 말했다.

사진 영상=AFPBBNews=News1, Associated Press

뉴스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