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현장영상]“우리 복근 좀 보실래요” 브레이브걸스, ‘머슬퀸’ 접수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걸그룹 브레이브걸스가 운동으로 다져진 명품 복근을 뽐냈다.

지난 16일 서울 강남구 선릉로 일지아트홀에서 열린 신곡 ‘변했어’ 발표 쇼케이스에서 브레이브걸스 멤버들(유진, 혜란, 민영, 유정, 은지, 유나, 하윤)은 ‘머슬퀸’이라는 콘셉트 아래 애슬레저룩을 입고 등장했다. 노래도 노래였지만 운동으로 다져진 탄탄한 몸매로 역동적이면서도 관능미 넘치는 무대를 펼치는 브레이브걸스의 모습은 그간 들인 노력을 가늠케 했다.




무대를 마친 뒤 ‘변했어’의 포인트 안무를 소개하는 자리에서 유정은 “신곡 ‘변했어’의 안무가 복근이 있어야만 할 수 있었던 거라 멤버들이 몇 개월 동안 정말 열심히 운동을 했다”면서 멤버들과 상의 탈의를 하는 듯한 안무를 몸소 선보였다.

이에 MC딩동은 “브레이브걸스 중 복근이 제일 좋은 멤버가 누구냐”며 “제대로 복근을 보여달라”고 요구했다. 이에 혜란과 민영, 유정이 나서 복근을 자랑했고, 이에 질세라 다른 멤버들도 하나씩 합류하며 복근을 공개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브레이브걸스의 신곡 ‘변했어’는 차갑게 변해버린 남자친구의 모습에 가슴 아파하는 여자의 마음을 담아낸 노래로 느린 힙합 비트로 시작해 후렴구에서 업템포 스타일의 마이애미 비트로 변하는 곡의 구성이 인상적인 곡이다.

김형우 기자 hwkim@seoul.co.kr

☞ 브레이브걸스 ‘변했어’로 컴백, 어떻게 변했나
☞ ‘프로듀스101’ 전소미를 보는 걸그룹 트와이스 반응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