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새영화> 휴 잭맨, 태런 에저튼 주연 ‘독수리 에디’ 예고편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독수리 에디’ 예고편 캡처

휴 잭맨과 태런 에저튼이 함께 출연한 영화 ‘독수리 에디’ 1차 예고편이 공개됐다.

‘독수리 에디’는 뜨거운 열정에 비해 실력 미달인 국가대표 에디(태런 에저튼)와 비운의 천재코치 브론슨 피어리(휴 잭맨)가 펼치는 올림픽을 향한 유쾌한 도전을 그린 작품이다.

공개된 예고편에는 어설픈 선수 에디가 스키점프에 익숙해지려고 고군분투하는 모습이 담겨 있다. 이는 실제 1988년 캘거리 동계올림픽 출전권을 따려고 노력했던 실존 인물들의 열정과 노력을 재현한 것이다.

‘독수리 에디’는 지난해 ‘킹스맨’ 신드롬을 일으켰던 ‘킹스맨 : 시크릿 에이전트’의 매튜 본 감독과 프로듀서들이 제작을 맡아 제작 단계부터 화제를 모았다.



또 ‘킹스맨 : 시크릿 에이전트’ 한편으로 단숨에 할리우드 라이징 스타가 된 태런 에저튼이 발탁 돼 다시 한 번 흥행 신화에 도전했다. 여기에 국내 두꺼운 팬층을 보유한 휴 잭맨까지 합류해 기대를 높이고 있다.

먼저 태런 에저튼은 신체 조건부터 미달인 스키점프 꿈나무 ‘에디’ 역을 맡아 ‘킹스맨 : 시크릿 에이전트’의 ‘에그시’보다 더 사랑스러운 모습을 선보일 예정이다. 휴 잭맨은 ‘에디’를 동계올림픽에 출전시키려고 스파르타식 교육에 앞장서는 카리스마 있는 비운의 천재 코치 ‘브론슨’ 역을 맡아 또 다른 매력을 선사할 예정이다.

한편, ‘독수리 에디’의 두 주역인 휴 잭맨과 태런 에저튼은 영화 홍보를 위해 내달 7일 내한해 국내 팬들과 만남의 시간을 가질 예정이다. 4월 7일 개봉. 12세 관람가.

사진 영상=이십세기폭스 코리아

문성호 기자 sungho@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