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현장스케치] 광화문광장서 유령집회…국내 첫 홀로그램 시위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박근혜 대통령 취임 3주년을 하루 앞둔 24일 서울 종로구 광화문광장 북측에서 ‘2·24 앰네스티 유령집회’가 개최됐다.

24일 서울 종로구 광화문광장에서 국제앰네스티 한국지부 주최로 집회시위 자유의 보장을 요구하는 ‘2.24 앰네스티 유령집회’가 열렸습니다.




이번 집회는 홀로그램 시위로 기획됐으며, 국내에서는 첫 시도입니다. 세계에서도 지난해 4월 스페인에서 열린 ‘홀로그램 포 프리덤’에 이어 두 번째. 홀로그램 영상에는 평화집회 보장을 요구하는 시민들의 발언과 집회참가자들의 행진하는 모습 등이 담겼습니다.

김형우 기자 hwkim@seoul.co.kr

☞ [블랙박스] 고속도로에서 ‘보복운전’ 한 40대 입건
☞ 여친과 결별 뒤 홧김에 편의점 턴 30대 남성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