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아카데미 시상식’ 이병헌 “아시아 배우 최초..놀랍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유튜브 캡처

배우 이병헌이 한국인 최초로 아카데미 시상식 시상자로 참석했다.

이병헌은 28일(현지시각) 열린 제88회 미국 아카데미 시상식에 한국배우 최초로 시상자로 초대받고 레드카펫을 밟았다.

이병헌은 현지 매체와의 인터뷰에서 능숙한 영어실력을 선보이며 여유로운 모습을 보였다.

이벙헌은 이날 아카데미 시상식 레드카펫에 인터뷰 현장에서 “아시아 배우가 아카데미 시상자로 처음 나선다는 사실이 놀랍고 기쁘다. 함께 영화를 찍었던 브루스 윌리스, 존 말코비치, 캐서린 제타존스, 채닝 테이텀 등 동료들과의 작업도 늘 즐겁고 유쾌했다”고 능숙한 영어로 ABC 현장 리포터와 이야기를 나눴다.

이병헌은 이날 아카데미 시상식에서 여배우 소피아 베르가라와 함께 시상에 나선다.

사진 영상=娱乐新闻, 유튜브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