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약 빨고’ 만든 월세 유세윤 ‘혼자 왔어요’ 뮤직비디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지난 2일 유튜브에 공개된 월세 유세윤 여섯 번째 이야기 ‘혼자 왔어요’의 뮤직비디오 영상이다.

출연진은 개그맨 유세윤과 SNS 스타 고퇴경. 촬영장소는 오로지 방에서만 촬영됐다. 아이디어로 승부를 본 저비용 고효율 뮤직비디오인 셈이다.

클럽을 연상케 하는 일렉트로닉 사운드와 반복적인 트럼펫 루프, 인디밴드 시크(Chic)의 보컬 남주희가 피처링에 참여한 익살스러우면서도 힘있는 보컬도 인상적이다. 그러나 무엇보다 “혼자 왔어요. 둘이 왔어요. 셋이 왔어요. 넷이 왔어요”라는 노랫말에 맞춰 흡사 ‘약을 빨고’ 만든 듯한 뮤직비디오의 뛰어난 연출이 돋보인다. 충격적인 것은 이 영상이 공식 뮤직비디오라는 사실이다.

▲ 월세 유세윤 ‘혼자 왔어요’ 뮤직비디오 캡처

유세윤의 이번 곡 ‘혼자 왔어요’는 MT에서 게임을 하다가 탄생한 곡으로, 흥을 돋우는 멜로디에 맞춰 모두가 어렵지 않게 따라 부를 수 있는 후크송이다.

한편 유세윤의 ‘월세 유세윤’은 가수 윤종신의 음악 프로젝트 ‘월간 윤종신’을 패러디한 것으로 유세윤이 직접 프로듀서로 참여하고 객원 보컬이 합류하는 프로젝트 앨범이다.

사진·영상=혼자왔어요 둘이왔어요 셋이왔어요 넷이왔어요 MV(퇴경아 약먹자)/유튜브

영상팀 seoultv@seoul.co.kr

☞ 시크릿 전효성, ‘만학도’로 우석대 입학
☞ 광화문광장에 나타난 걸그룹 여자친구, 팬서비스도 끝판왕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