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실제 개와 로봇 개가 붙는다면?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유튜브 영상 캡처

실제 개와 로봇 개가 한판 붙었다.

지난달 27일 벤처캐피털회사 DFJ의 상무이사 스티브 주벳슨(Steve Jurvetson)은 유튜브에 ‘피도 대 스팟 - 동물 대 로봇’(Fido vs Spot — Animal vs Robot)이라는 제목의 영상을 올렸다.



영상에는 구글이 개발한 4족 보행 로봇 스팟(Spot)과 안드로이드 사 공동 창립자였던 앤디 루빈(Andy Rubin)의 반려견 알렉스 코스모(Alex Cosmo)의 기싸움이 담겼다.

알렉스는 자신보다 몸집이 큰 로봇 개를 상대로 한참을 짖어댄다. 로봇 개 스팟은 펄쩍거리며 뛰거나 다리를 구부려 겁을 줘보지만, 알렉스는 아랑곳하지 않는다. 결국, 스팟을 조종하던 남성은 “네가 이겼어”라며 스팟을 주저앉힌다.

한편 로봇 개 스팟의 무게는 약 72kg으로 성인의 몸무게와 비슷하다. 자가 발전소를 탑재해 실외에서도 자유롭게 활동할 수 있으며 지난해 미 해군의 정찰용 로봇으로 도입되려 했으나 소음 문제가 불거져 도입이 유보됐다.

사진·영상=jurvetson/유튜브

영상팀 seoultv@seoul.co.kr

☞ ‘위안부’ 다큐 본 외국 여성들, 일본 향한 분노 목소리가…
☞ 뉴스 방송중 ‘몸통 사라진’ 기상 캐스터…이유가?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