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확인해ZOOM] 아이폰 잠금해제 버그? 진실은…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최근 유튜브와 페이스북에 공개된 ‘아이폰 잠금해제 방법’

아이폰의 ‘잠금해제’를 두고 미국 수사 당국과 애플이 맞서며 사생활 침해 논란이 빚어진 가운데, 최근 유튜브에는 아이폰의 잠금 화면을 비밀번호 입력이나 지문인식 없이 해제하는 방법을 소개하는 영상이 올라왔다. 하지만, 결론부터 말하자면 영상에서 소개하는 잠금해제 방법은 일종의 속임수였다.



영상에 따르면, 아이폰 홈 버튼을 길게 눌러 음성인식비서 기능인 ‘시리’(Siri)를 작동시켜 시간을 물어본 뒤 화면 하단의 타이머, 타이머 종료 시, 추가 벨소리 구입을 차례대로 누르고 홈 버튼을 다시 누르면 잠금이 해제된다.

이 같은 방법은 유튜브뿐만 아니라 국내외 다수 매체를 통해 보도되며 아이폰 보안에 대한 우려를 낳았다. 특히 SNS에서는 유튜브에서 소개한 방법 이외에도 시리에게 날씨를 묻는 등의 다양한 잠금해제 방법이 소개됐다. 일부에서는 이렇게 쉬운 방법을 두고 미국 수사 당국이 왜 애플과 싸우는 것이냐는 비아냥 섞인 목소리도 나왔다.

하지만 영국 일간 데일리메일 등 외신들은 “시리를 작동시킬 때 홈 버튼을 누르는 과정에서 이미 지문 인식이 되기 때문에 잠금이 해제된 것”이라며 “최근 SNS를 통해 화제가 된 잠금해제 방법들은 모두 거짓(fake)”이라고 지적했다.

실제로 기자가 지문을 등록하지 않은 손가락으로 유튜브에 소개된 방법을 따라 아이폰 잠금 해제를 시도해봤지만, 잠금 화면은 풀리지 않았다.

한편 지난 3일 유튜브에 올라온 ‘아이폰 지문인식 없이 잠금해제 결함’(iPhone Unlock WITHOUT Passcode Glitch)이라는 영상은 현재 55만 건 이상의 조회 수를 기록하고 있다.

사진·영상=SocialStar/유튜브, 페이스북

김형우 기자 hwkim@seoul.co.kr

☞ 아이폰 보호필름 간편하게 붙여주는 기계
☞ 아이폰 먹통 만드는 ‘낚시 링크’ 주의하세요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