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쇼케이스] 피에스타 의자 춤에 정신줄이 ‘왔다갔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걸그룹 피에스타가 새 앨범 수록곡 ‘왔다갔다’의 무대를 펼치고 있다.

걸그룹 피에스타(FIESTAR)가 9일 서울 마포구 서교동에서 쇼케이스를 갖고 두 번째 미니앨범 ‘어 델리케이트 센스’(A Delicate Sense)로 컴백했다.

지난해 3월 ‘짠해’가 수록된 첫 번째 미니앨범 ‘블랙 라벨’(Black Label) 발매 이후 1년 만이다.

이날 피에스타 멤버들(재이, 예지, 차오루, 린지, 혜미)은 파자마 콘셉트의 의상을 입고 무대에 올랐다.

피에스타는 두 번째 미니앨범 타이틀곡 ‘미러’(Mirror)와 수록곡 ‘왔다갔다’(Come and Go)를 통해 피에스타만의 고혹적인 퍼포먼스를 선사했다. 특히 멤버 혜미가 메이킹에 참여한 곡 ‘왔다갔다’ 무대에서 피에스타는 각선미가 돋보이는 의자 춤으로 취재진의 이목을 끌었다.



피에스타의 ‘왔다갔다’는 지나간 사랑에 대한 아쉬움을 뒤로하고 자신을 찾겠다는 가사와 멤버들의 매혹적인 보이스 컬러가 인상적인 곡이다.

한편 피에스타의 두 번째 미니앨범 ‘어 델리케이트 센스’(A Delicate Sense)에는 타이틀곡 ‘미러’와 ‘왔다갔다’를 비롯 ‘입술 한 모금’, ‘미스터 블랙’(Mr.Black), 갈증 등 총 5곡이 수록됐다.

김형우 기자 hwkim@seoul.co.kr

☞ [쇼케이스] 피에스타 컴백, ‘미러’(Mirror)로 입지 굳힐까
☞ 피에스타 ‘미러’(Mirror) 티저…1년 만에 컴백 예고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