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4번의 연속 슈팅 막아낸 거미손 골키퍼 ‘화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4번의 연속 슈팅을 막아낸 거미손 골키퍼 영상이 눈길을 끌고 있다.

9일 호주 나인뉴스에 따르면 지난 5일 루마니아 프로축구 1부 리그 경기 중 이탈리아 출신 골키퍼의 신들린 선방이 눈길을 끌었다. 화제의 주인공은 이탈리아 출신 골키퍼 알레산드로 카파르코로.

공개된 영상은, 패널티 구역 오른쪽에서 난린 슛을 골키퍼가 쳐내는 모습으로 시작된다. 이어 상대팀에게 헤딩 슈팅을 허용했지만, 골키퍼는 이 또한 쳐내는 데 성공한다. 이후에도 그는 두 차례 이어진 슈팅 모두를 막아내며 슈퍼세이브를 기록한다.


이날 알레산드로 카파르코로가 소속된 CSMS 이아시와 CFR 클루지의 경기는 카파르코로의 선방에도 불구하고 0-2로 패했다.

사진 영상=DXTV  

영상팀 seoultv@seoul.co.kr

☞ ‘쟤들 뭐야?’ 하다가…日 고교 축구경기 별난 프리킥 골

☞ ‘NBA 덩크슛 챔피언’ 잭 라빈 하이라이트 영상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