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윤아랑 데이트 어때요? ‘덕수궁 돌담길의 봄’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윤아 ‘덕수궁 돌담길의 봄’ 뮤비 캡처

“함께 이 길 두 손 꼭 잡고 걸어간대도 절대 헤어지지 않아, 덕수궁 돌담길”

‘연인끼리 덕수궁 돌담길을 걸으면 헤어진다’는 속설도 윤아의 달콤한 목소리 앞에 녹아내렸다.

소녀시대 윤아가 11일 자정 첫 솔로곡 ‘덕수궁 돌담길의 봄’(Deoksugung Stonewall Walkway)을 공개했다. 윤아의 이번 솔로곡은 데뷔 9년 만에 처음이다.



같은 날 공개된 뮤직비디오 또한 눈길을 끈다. 뮤직비디오는 덕수궁 돌담길에서 윤아와 봄날의 데이트를 즐기는 남자친구의 시점으로 촬영돼 일종의 대리만족을 선사한다.

윤아의 첫 솔로곡 ‘덕수궁 돌담길의 봄’은 인디밴드 10cm의 권정열이 피처링으로 참여해 윤아의 달콤한 음색에 화룡점정을 찍었다. 또 따뜻한 느낌의 일렉 피아노와 윤철종의 감미로운 어쿠스틱 기타 연주도 곡의 매력을 한층 높인다는 평이다.

영상=[STATION] 윤아_덕수궁 돌담길의 봄 (Deoksugung Stonewall Walkway) (Feat. 10cm)_Music Video/네이버tv캐스트

김형우 기자 hwkim@seoul.co.kr

☞ “가자! 덕선” 응팔 결말 ‘어남류’로 바꾼 광고 인기
☞ 역시 ‘예능 블루칩’…예지·차오루 깜찍 발언 모음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