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구혜선·안재현 교제…“드라마 ‘블러드’로 좋은 인연”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KBS ‘블러드’ 방송화면 캡처

배우 구혜선(32)과 안재현(29)이 약 1년째 연애 중이다.

안재현 소속사인 HB엔터테인먼트 측은 11일 “안재현과 구혜선이 함께 출연한 KBS 2TV 드라마 ‘블러드’ 종영 직후 좋은 관계로 발전했다”고 밝혔다.

구혜선과 안재현은 지난해 4월 종영한 판타지 의학드라마 ‘블러드’에서 각각 대형 병원을 운영하는 기업 회장의 조카와 천재 뱀파이어 외과의사로 등장했다.




구혜선은 2002년 한 컴퓨터 광고 모델로 데뷔했으며, MBC TV 시트콤 ‘논스톱’, KBS 2TV 드라마 ‘꽃보다 남자’로 큰 인기를 얻으며 스타가 됐다. 영화감독으로도 활동 중이다.

모델 출신인 안재현은 SBS TV 드라마 ‘별에서 온 그대’로 데뷔했다. 그는 최근 나영석 PD가 연출하는 tvN 디지털 콘텐츠 ‘신서유기’ 새 멤버로 발탁되기도 했다.

영상=KBS ‘블러드’/네이버tv캐스트

연합뉴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