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롱보드 타다 6m 절벽 아래로 추락하는 청년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롱보드 도로에서 타면 위험해요!’

미국의 한 청년이 도로에서 롱보드(스케이트보드 일종)를 타다 절벽으로 추락하는 사고가 벌어졌다.

지난 11일(현지시간) 미국 허핑턴포스트는 지난달 27일 앤드류 홀로긴(Andrew Holguin)이 페이스북 커뮤니티 ‘Longboard P0rn 2.0’ 에 올린 영상을 기사와 함께 보도했다.



홀로긴은 게재한 영상에는 친구 프란시스코 보카네드라(Francisco Bocanegra·18)가 텍사스 주(州) 엘 파소(El Paso)의 한 도로에서 롱보드를 타다 중심을 잃고 6m 절벽 아래로 추락하는 모습이 고스란히 담겨 있다. 예상치 못한 친구의 사고에 친구 홀로긴이 촬영을 중단하고 보카네드라의 상태를 확인하기 위해 차에서 내려 뛰어간다.

보카네드라는 이 사고로 인해 무릎 아래 부위가 찢겨 10바늘을 꿰맨 것으로 알려졌다.

보카네드라는 지역 매체 KFOXTV와의 인터뷰를 통해 “지난 2년 동안 매주 같은 장소에서 롱보드를 타 왔다”며 “빠른 속도 때문에 바퀴에 문제가 생겨 중심을 잃고 넘어졌다”고 밝혔다.

한편 홀로긴이 촬영한 보카네드라의 사고 영상 동영상은 현재 페이스북 ‘Longboard P0rn 2.0’에서 좋아요 2393명, 공유 4594명을 기록 중이다.

사진·영상= Andrew Holguin / Bryan Jauregui youtube

영상팀 seoultv@seoul.co.kr

☞ 열차 충돌서 기적적으로 구사일생한 남자들

☞ ‘아슬아슬’ 생방송 중인 기자에 돌진한 승용차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