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전기차 테슬라 vs 보잉 항공기, 지상 속도대결 승자는?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유튜브 영상 캡처

전기자동차 테슬라의 ‘모델S P90D’와 호주 콴타스항공의 ‘보잉 737-800’ 항공기의 극적인 레이스가 펼쳐졌다.

호주 콴타스항공은 지난 3일 공식 유튜브 채널을 통해 ‘콴타스 대 테슬라’(Qantas vs Tesla)라는 제목의 영상을 게재했다.

공개된 영상은 호주 멜버른 아발론 항공에서 촬영된 것으로, 테슬라 모델S P90D와 보잉 항공기가 활주로에서 레이스를 벌이는 듯한 모습이 담겼다.



테슬라의 ‘모델S P90D’는 제원상 최고 안전 속도가 시속 250km로 알려져 있다. 보잉 737-800 항공기는 활공 시 최고 0.82 마하(1,003 km/h)의 속도를 낼 수 있으나, 이륙 직전 최저 속도는 시속 260km 수준이다.

그렇다면 이 둘의 승부는 어떻게 결론이 났을까. 초반에는 테슬라가 빠른 가속으로 조금 앞서는 듯하더니 이내 곧 항공기가 테슬라를 따라잡으며 대결은 무승부로 끝이 난다. 영상은 “콴타스와 테슬라는 고객을 위한 운전 혁신과 교통 산업의 지속성을 위해 협력하고 있다”는 문구와 함께 끝이 난다.

해당 영상은 레이스를 통해 우승자를 가리고자 제작된 영상이 아니라 콴타스 항공과 테슬라의 상호협력을 기념해 마련된 일종의 이벤트이자 홍보 영상으로 알려졌다.

사진·영상=Qantas/유튜브

영상팀 seoultv@seoul.co.kr

▶[핫뉴스] 운전 중 휴대전화 사용 금지하는 가장 확실한 방법
▶[핫뉴스] 교통표지판에 머리 맞고 기절한 남성의 기막힌 사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