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트와이스 컴백, ‘치얼 업’(CHEER UP) 뮤비 속 모습은?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트와이스 ‘치얼 업’(CHEER UP) 뮤비 캡처

더 밝고 더 경쾌해졌다.

25일 걸그룹 트와이스(TWICE)가 트와이스만의 상큼한 매력을 담아낸 곡 ‘치얼 업’(CHEER UP)으로 컴백했다.

프로듀서 팀 블랙아이드필승이 작곡과 편곡에 참여한 트와이스의 신곡 ‘치얼 업’(CHEER UP)은 그 이름만큼이나 흥과 기운이 넘치는 곡이다. 다양한 장르를 믹스해 만드는 컬러팝 넘버의 곡으로, 통통 튀는 멜로디와 청량하리만큼 시원한 보컬이 귀를 파고든다.

‘치얼 업 베이비’(CHEER UP BABY)를 외치는 중독성 있는 후렴구와, 좋아하지만 상처 입을까 봐 쉽게 마음을 열지 못하는 소녀의 감정을 담아낸 가사 또한 흥미롭다. 같은 날 공개된 뮤직비디오는 더 재미있다.



아홉 명의 트와이스 멤버들(나연, 정연, 모모, 사나, 지효, 미나, 다현, 쯔위, 채영)은 서부 영화 속 카우걸이나 권총을 든 여전사 등 다양한 장르의 영화 속 주인공으로 분해 시선을 사로잡는다. 9인 9색의 각기 다른 매력을 뽐내던 멤버들은 치어리더로 하나 되어 화려한 퍼포먼스를 펼친다.

한편 트와이스는 25일 오후 8시 서울 예스24 라이브홀에서 컴백 쇼케이스를 개최하며 ‘치얼 업’(CHEER UP)의 첫 컴백 무대를 펼칠 예정이다.
 
사진·영상=TWICE(트와이스) “CHEER UP” M/V/유튜브

김형우 기자 hwkim@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