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영상) SNL7 양정원, ‘19금 필라테스’란 이런 것..신동엽 ‘현혹’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필라테스 강사 양정원이 ‘SNL7’에서 섹시한 매력을 발산했다.

11일 밤 방송된 tvN ‘SNL 코리아7’(SNL7)에서는 양정원이 영화 ‘곡성’을 패러디한 코너에 출연했다.



이날 양정원은 ‘SNL7’의 코너 ‘곡성’에서 귀신으로 의심받는 동네 처녀로 분했다. 양정원은 자신에 대한 마을 사람들의 의심을 거두기 위해 야릇한 필라테스를 선보이며 마을 사람들을 현혹시켰다.

이때 권혁수는 헛구역질을 했고 양정원은 “소화가 잘 안 되나보다”며 스킨십을 동반한 운동을 가르쳐줬다. 이에 신동엽은 갑자기 “소화가 안 된다”며 양정원 앞에 엎드려 웃음을 자아냈다.

결국 무당 정상훈이 나서 짚으로 만든 인형을 움직이며 양정원에게 저주를 걸었다. 양정원은 인형의 동작에 따라 몸을 야릇하게 움직이며 큰 웃음을 선사했다.

사진= ‘SNL7’ 캡처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