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포미닛, 7년 만에 해체한다…현아는 재계약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큐브 첫 그룹, 이달 계약만료…“일부는 소속사 떠나”



5인조 걸그룹 포미닛(남지현, 허가윤, 전지윤, 김현아, 권소현)이 데뷔 7년 만에 해체한다.

13일 가요계에 따르면 포미닛은 이달 중순 소속사 큐브엔터테인먼트와 전속계약 만료를 앞두고 회사 측과 오랜 논의 끝에 팀 해체를 결정했다.

큐브는 다섯 멤버 중 현아와 재계약을 했으며 일부는 재계약을 논의 중인 상황으로 알려졌다. 소속사와 재계약을 하지 않는 멤버들은 향후 본격적으로 새 둥지를 찾을 것으로 보인다.

한 가요 관계자는 “멤버 각자가 가수와 연기 등 생각하는 진로가 달라 수개월의 고민 끝에 팀을 유지하기 어렵다고 판단한 걸로 안다”며 “현아가 재계약한 데 이어 몇몇은 재계약을 논의 중이나 소속사를 떠나는 멤버들도 있다”고 말했다.

▲ 포미닛 ‘싫어’ 뮤직비디오 캡처

지난 2009년 ‘핫 이슈’(Hot Issue)로 데뷔한 포미닛은 큐브 설립과 함께 선보인 팀이다.

이들은 ‘뮤직’, ‘거울아 거울아’, ‘하트 투 하트’(Heart To Heart), ‘이름이 뭐예요?’, ‘오늘 뭐해’, ‘볼륨 업’(Volume Up), ‘미쳐’ 등 다량의 히트곡을 내며 걸크러시(여성이 여성에게 반할 만큼 멋지다는 뜻)를 대표하는 팀으로 대중적인 사랑을 받았다.

지난 2월 미니 7집 타이틀곡 ‘싫어’(Hate)로 활동하는 등 지금껏 여느 그룹과 달리 별다른 잡음 없이 팀워크를 유지한 팀이어서 팬들의 충격과 아쉬움이 적잖을 것으로 보인다. 그간 그룹과 솔로 활동을 병행한 현아는 현재 새 앨범을 준비 중이다.

포미닛의 해체 결정으로 같은 해 데뷔한 팀들이 올들어 멤버 탈퇴 등 ‘7년 징크스’에 연쇄 직면하는 양상이다.

앞서 투애니원의 공민지, 비스트의 장현승이 탈퇴했으며 시크릿과 애프터스쿨 등도 오랜 앨범 공백기로 팀 활동이 원활하지 않다.

사진 영상=포미닛 ‘싫어’ 뮤직비디오

연합뉴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