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황당영상] 비키니 입고 주택가 터는 ‘비키니 도둑’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비키니 입고 집 앞 서성이는 여성을 주의하세요~!’

지난 22일(현지시간) 미국 폭스뉴스는 4일 캘리포니아 주 랭커스터의 한 주택가에서 비키니 차림으로 주택가를 돌며 귀중품을 훔쳐 달아나는 여성의 모습을 기사와 함께 보도했다.



‘비키니 도둑’(Bikini Bandit)으로 명명된 정체불명의 젊은 여성은 휴스 호수(Lake Hughes) 인근 주택에 침입해 귀중품을 훔쳐 달아났다. 특이한 것은 여성의 복장. 여성은 도둑의 차림으로는 보기 어려운 비키니를 입은 채 주인 없는 집만을 골라 물건을 훔쳐 달아난다. 여성은 휴지, 의자, 선풍기, TV 등 집안의 물품들을 힘겹게 밖으로 실어나른다.

현재 경찰은 30대 후반의 키 165cm, 몸무게 54kg의 여성을 찾고 있으며 여성이 범행에 이용한 황갈색 세단 차량을 수배 중에 있다.

사진·영상= Kate Quigley youtube

영상팀 seoultv@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