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사랑해, 매기’ 아역배우 캐스팅 비하인드 스토리 ‘눈길’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사랑해, 매기’ 로레토 페랄타
▲ ‘사랑해, 매기’ 연출과 주연을 맡은 유지니오 델베즈 트위터

영화 ‘사랑해, 매기’의 아역배우 로레토 페랄타의 캐스팅 비하인드 스토리가 화제다.

‘사랑해, 매기’는 자유로운 영혼의 소유자인 ‘발렌틴’에게 어느 날 아이가 배달된 후, 어쩔 수 없이 키우게 된 딸과 아빠의 웃기고 울리는 이야기를 담은 휴먼 코미디다. 이 작품의 연출, 각본, 주연을 맡은 유지니오 델베즈는 ‘매기’ 역의 로레토 페랄타를 트위터를 통해 캐스팅했다고 밝혔다.

유지니오 델베즈는 영어와 스페인어를 동시에 완벽하게 구사하고, 이야기를 이끌어갈 장악력을 갖춘 아역을 찾았다. 동시에 지금껏 보지 못한 신선한 얼굴을 원했다.

그런 그가 자신의 트위터에 직접 영화 캐스팅에 대한 글을 올리자, 미국에서 태어난 멕시코인 부모를 둔 소녀 로레토 페랄타와 연락이 닿았다. 트위터 인연으로 2개 국어를 완벽하게 구사하는 로레토 페랄타가 ‘매기’ 역으로 확정된 것이다.

특히 제작진은 남자 아이를 주인공으로 설정했던 기획에서, 로레토 페랄타로 인해 주인공을 여자 아이로 변경했다. 이에 유지니오 델베즈는 “처음 보는 순간 실제 내 딸을 보는 것 같은 기분이었다”며 여자 아이로 배역을 바꾼 것에 만족감을 표했다.

이렇듯 로레토 페랄타의 SNS 캐스팅 소식과 함께 많은 관심을 받고 있는 ‘사랑해, 매기’는 오는 7월 28일 개봉 예정이다. 15세 관람가. 115분.


사진 영상=와이드 릴리즈

문성호 기자 sungho@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