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영상) 강정호, 오클랜드전 1안타 1사구…타율 0.259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강정호(29·피츠버그 파이리츠)가 멀티 출루를 기록한 뒤 교체됐다.

강정호는 3일(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오클랜드의 O.co 콜리세움에서 열린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 오클랜드 애슬레틱스와 방문 경기에 4번 타자 3루수로 선발 출전해 3타수 1안타 1사구(몸에 맞는 공)로 경기를 마쳤다.

강정호의 시즌 타율은 0.257에서 0.259로 올랐다.

강정호는 1회초 2사 2루에서 오클랜드의 선발 투수 리치 힐한테 공 3개 만에 루킹 삼진을 당했다.

0-2로 뒤처진 4회초에는 무사 1루에서 몸에 맞는 공으로 출루했지만 후속타자 그레고리 폴랑코의 병살타로 아웃됐다.

피츠버그는 4회초 스탈링 마르테와 조시 해리슨의 적시타로 승부를 원점으로 돌려놓았다.

강정호는 2-2로 맞선 6회초 선두타자로 나와 힐의 5구째 시속 146㎞(91마일) 포심 패스트볼에 배트를 휘둘렀지만 우익수 뜬공으로 물러났다.

기다리던 안타는 9회초에 나왔다.

▲ 엠스플 뉴스 화면 캡처

강정호는 여전히 2-2로 맞선 상황에서 선두타자로 타석에 들어서 바뀐 투수 라이언 매드슨의 시속 150㎞(93마일) 포심 패스트볼을 밀어쳐 우전 안타를 생산했다.

1루를 밟은 강정호는 곧바로 대주자 애덤 프레이저로 교체됐다.

피츠버그는 이후 2사 2, 3루의 기회를 얻었지만, 해리슨의 기습 번트가 성공하지 못하면서 추가점을 얻지 못했다.

양 팀은 9회말 현재 2-2로 팽팽히 맞서 있다.

사진 영상=엠스플 뉴스

연합뉴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