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러시아서 사람 치아 닮은 이빨 가진 물고기 잡혀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러시아의 한 도시 호수에서 사람 치아 모양의 이빨을 가진 물고기가 잡혀 화제가 되고 있다.

지난달 30일(현지시간) 호주 뉴스 인터넷 언론사인 뉴스닷컴은 최근 러시아 서부 툴라의 한 호수에서 사람의 치아를 닮은 이빨을 가진 물고기 파쿠(Pacu)가 잡혔다고 보도했다.



파쿠는 치아의 크기와 배열이 사람과 비슷해 ‘인치어’라고 불리는 남미의 물고기로 육식 피라냐의 친척뻘이며 사람을 잡아먹는 육식성이 아닌 초식성 물고기로 알려졌다.

툴라 도시 대변인 바바라 툴노바(Varvara Trunova)는 “어부에 의해 포획된 물고기는 길이 20cm, 무게 240g의 ‘파쿠’이며 현재 검사 중”이라며 “누군가가 키우던 애완동물을 호수에 내다 버렸을 가능성이 있다”고 밝혔다.

러시아에서 ‘파쿠’의 포획이 처음은 아니다. 지난 2014년 10월 아르항겔스크 북부 드비나 강에서 낚시꾼 알렉스 코로봅에 의해 파쿠가 포획된 바 있다.

한편 ‘파쿠’는 아마존 강에 서식하며 몸길이 80cm까지 자라는 대형 담수어다. 주로 견과류와 해초를 먹고 사는 어류지만 알몸으로 수영하는 남성들의 고환을 먹이로 착각해 공격하기도 해 ‘볼 커터’(Ball Cutter)라고도 불린다.

사진·영상= CEN, australscope / souchatv youtube

영상팀 seoultv@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