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영상) 강정호, 선발출전 2루타…오승환 1이닝 퍼펙트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강정호-오승환 맞대결은 불발, 세인트루이스가 피츠버그 5-1로 제압



강정호(29·피츠버그 파이리츠)가 성폭행 추문 속에서도 이틀 연속 선발 출전해 장타력을 뽐냈다.

강정호는 8일(이하 한국시간) 미국 미주리주 세인트루이스의 부시 스타디움에서 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와 겨룬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 방문경기에서 4번 타자 3루수로 선발 출전, 4타수 1안타 1삼진을 기록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