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성룡 주연작 ‘용소야’ 7월 21일 재개봉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용소야’ 예고편 캡처, 성룡

성룡 주연의 1982년작 ‘용소야’가 HD 리마스터링 버전으로 국내 관객들을 다시 찾는다.

‘용소야’는 성룡이 연출자로서 변화하는 과정에 만들어진 작품이다. 취권이나 사권 등의 특정 무술을 부각하지 않고 성룡 특유의 액션과 웃음을 전면에 내세웠다.

특히 중국의 고대 스포츠인 축국(蹴鞠)의 경기양상을 시각적으로 가장 완벽하게 재현한 작품이라 할 수 있다. 피라미드 공 뺏기 대결, 제기 축구 대회, 고수와의 생사를 오가는 대결로 구성된 액션장면들은 배우들의 체력적 능력을 충분히 표현하는 동시에 짜릿한 시각적 쾌감을 선사한다.

대역 없이 고난도의 스턴트 장면을 직접 찍기로 유명한 성룡은 마음에 드는 한 장면을 얻기 위해 무한반복 촬영을 하는 것으로 유명하다. 그는 ‘용소야’에서 배드민턴 게임을 장면을 무려 2900번의 재촬영 끝에 만족했다.

이처럼 성룡이 주연한 본격 홍콩 코믹액션영화 ‘용소야’는 7월 21일 개봉 예정이다. 12세 관람가. 86분.


사진 영상=케이알씨지

문성호 기자 sungho@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이 만난사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