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영상] 엄마부대 “제2의 6·25 막으려면 사드배치 필요해”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27일 서울 광화문 광장에서 엄마부대 등 4개 보수단체 회원들이 ‘정전협정 63주년 기념 기자회견’을 갖고 있다.

엄마부대 등 4개 보수단체 회원들이 27일 서울 광화문 광장에서 정전협정 63주년 기념 기자회견을 열고 고고도미사일방어체계(THAAD·사드) 배치를 촉구했다.

이 자리에 참석한 엄마부대 주옥순 대표는 ”북한이 핵미사일로 잘살고 있는 대한민국을 노리고 있다”면서 “대한민국을 지키려면 반드시 대한민국에 사드 배치가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엄마부대 임지현 부회장도 “엄마부대는 대한민국 발전을 위해 나라를 해치는 그 어떤 세력들과도 기꺼이 싸우며 진정으로 나라를 걱정하는 단체”라면서 “다시는 이 땅에 6·25 사변이라는 참혹한 전쟁이 반복되지 않도록 하려면 정부가 결정한 사드 배치를 지지한다“고 말했다.

한편 이날 기자회견이 있었던 광화문 광장에서는 엄마부대 회원들과 사드 배치를 반대하는 시위자 간의 마찰이 빚어지기도 했다.

김형우 기자 hwkim@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