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힛 더 스테이지’ 블락비 유권, 소름끼치는 ‘조커’ 변신 “충격적”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힛 더 스테이지 블락비 유권
힛 더 스테이지 블락비 유권이 소름 끼치는 무대로 1위에 올랐다.

27일 tvN과 Mnet을 통해 첫 방송된 ‘힛 더 스테이지’에서는 K-POP 스타 소녀시대의 효연, 샤이니의 태민, 씨스타의 보라, 인피니트의 호야, 블락비의 유권, 몬스타엑스의 셔누, 트와이스의 모모, NCT U의 텐 등 8명이 ‘악마(Devil)’를 주제로 댄스 대결을 펼쳤다.



이날 블락비 유권은 “블락비라고 하면 지코나 박경만 알고 있다. 유권이라는 이름은 생소할 것이다. 춤을 이렇게 추는 아이가 있다는 걸 알려드리고 싶다”고 출연 이유를 밝혔다.

이어진 무대에서 유권은 영화 ‘배트맨’ 속 조커로 변신해 카리스마 넘치는 댄스와 실감나는 표정 연기로 심사위원들을 깜짝 놀라게 했다. 소름끼치는 조커의 모습을 완벽하게 재연하며 한 편의 뮤지컬을 보는 듯한 느낌을 선사했다.

유권의 무대에 심사위원 배윤정은 “연기까지 완벽했다. 충격을 먹었다”고 극찬했다.

최종투표 결과 유권은 158표를 받으며 NCT U의 텐을 4표 차로 꺾고 중간순위 1위를 거머쥐었다.

한편 ‘힛 더 스테이지’는 K-POP 스타와 전문 댄서가 한 팀을 이뤄 퍼포먼스 대결을 펼치는 프로그램. 매주 수요일 오후 11시 방송된다.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