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여자친구·트와이스·갓세븐·비투비 ‘2배속 댄스‘ 대결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MBC에브리원 ‘주간아이돌’ 방송화면 캡처(여자친구·트와이스·갓세븐·비투비)

‘주간아이돌’에 출연한 그룹 여자친구, 트와이스, 갓세븐, 비투비가 2배속 댄스 배틀에 나섰다.

27일 방송된 MBC에브리원 ‘주간아이돌’의 ‘5주년 특집’ 2탄에서는 여자친구, 트와이스, 갓세븐, 비투비가 한자리에 모여 2배속 댄스의 최강자를 가렸다.



먼저 주간아이돌의 ‘2배속 댄스’ 창시자인 여자친구가 타이틀곡 ‘너 그리고 나’로 시범 댄스를 선보였고, 이어 각 팀의 도전이 이어졌다.



트와이스 멤버들은 첫 도전임에도 ‘치어업’으로 에너지 넘치는 2배속 댄스를 안정적으로 소화했다. 2배속으로 보는 ‘샤샤샤’ 포인트 안무와 상큼한 표정 연기는 그야말로 압권이었다.



갓세븐은 ‘니가 하면’으로 카리스마 넘치는 칼군무를 선보였고, 비투비 역시 ‘와우’로 역동적이면서도 절도 있는 무대를 꾸몄다.



우열을 가리기 어려운 2배속 댄스 대결은 결국 공동 우승으로 결정됐다.

사진·영상=주간아이돌/네이버tv캐스트

영상팀 seoultv@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