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11살 꼬마의 당돌한 헌팅 시도 영상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당신 마음에 들어요. 나한테 전화번호 좀 줄래요?”

실소와 폭소를 자아내는 11살 꼬마의 당돌한 헌팅 시도 영상이 화제입니다.

이 영상은 지난달 25일 유튜브 채널 ‘왓에버’에 공개된 실험카메라 영상입니다. 영상을 보면, 11살 소년이 길거리에서 아름다운 성인 여성을 상대로 호감을 표한 뒤, 전화번호를 물으며 데이트신청을 합니다. 소년의 당돌한 태도에 여성들은 황당함과 유쾌함이 뒤섞여 복잡다단한 반응을 보입니다.

성인 남성의 막무가내 길거리 헌팅에 대해 무례하다는 인식과 달리, 어린 소년에게 헌팅을 당한 성인 여성들은 ‘맙소사!’와 같은 유쾌한 반응을 보입니다. 그녀들의 반응, 영상으로 만나 보시죠.


사진 영상=whatever

영상팀 seoultv@seoul.co.kr

▶[핫뉴스] 절벽 아래 떨어지는 여친 내버려둔 남성? 진실은…

▶[핫뉴스] 마트서 여성 치마 속 몰래 찍는 노인 포착

▶[핫뉴스] 美 TV 생방송 중 사고…스턴트 경연자 불화살에 맞아

▶[핫뉴스] [한 컷 포토] 어떻게 세웠지?

▶[핫뉴스] 뉴스 도중 기상캐스터에 키스 시도한 기자

▶[핫뉴스] 드론서 촬영한 고래 사체 뜯어먹는 상어떼

▶[핫뉴스] 21살에 기저귀 차고 아기 흉내내는 여성의 슬픈 사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