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영상) 리우 올림픽 개막식, 브라질 톱모델 지젤 번천 등장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사상 최초로 남미 대륙에서 열리는 2016 리우데자네이루 올림픽이 브라질 리우데자네이루의 마라카낭 주경기장에서 막을 올렸다. 브라질의 톱모델 지젤 번천이 멋진 워킹을 선보이고 있다. (사진=MBC, 네이버 TV캐스트 캡처)

모델 지젤 번천(36)이 리우올림픽 개막식 무대를 화려하게 장식했다.

5일(현지시간) 브라질 리우데자네이루 마라카낭 주경기장에서 2016 리우올림픽 개막식이 열렸다. 이날 브라질이 낳은 세계 최고의 슈퍼모델 지젤 번천이 축하공연에 참여했다.

지젤 번천은 화려한 롱 드레스를 입고 마라카낭 주경기장의 한복판을 가로질렀다. 관객들은 그녀의 등장에 환호했다. 지난해 4월 브라질 상파울루 패션위크의 은퇴 무대 이후 1년 4개월 만에 선보인 워킹이었다.


번천은 개막식에 앞서 자신의 SNS에 “내 생애 가장 긴 런웨이가 될 것이다. 나의 애정과 긍정의 기운을 모두 담을 것이다. 내 조국의 역사적인 순간을 함께해서 정말 기쁘고 영광이다”라고 소감을 적었다.

‘새로운 세상(A New World)’이라는 슬로건 아래 열린 리우올림픽 개막식은 대자연과 다양성, 환희를 주요 테마로 평화와 환경에 대한 메시지를 전달했다.

영상=MBC, 네이버 TV캐스트

영상팀 seoultv@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