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힛더스테이지 필독, 로맨틱+섹시 ‘극과 극’ 반전 무대(영상)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힛더스테이지 필독
빅스타의 리더 필독(25)이 자신의 크루인 필크러쉬 멤버들과 스토리 있는 무대로 대중들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지난 17일 오후 11시 방송된 케이블 채널 Mnet ‘힛 더 스테이지’ 3회는 ‘디스 러브(This Love)’를 주제로 진행됐다. 이날 필독과 필크러쉬는 ‘남녀간의 사랑에 대한 생각 차이’를 콘셉트로 무대를 꾸몄다.



이날 필독은 프로그램 출연 각오로 “제가 가수 생활을 하면서 할 수 있는 처음이자 마지막 기회라고 생각한다”며 “목숨 걸고 하는 프로그램이기 때문에 사장님(용감한 형제)에게 어필하고 싶다. 잘돼서 빨리 컴백하고 싶다”고 말했다.

또 필독은 이번 프로그램에서 1등을 할 시 용감한 형제가 앨범 2개를 내주기로 했다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필독의 춤에는 그런 각오가 절실하게 묻어났다. 한눈에 스토리가 느껴지는 퍼포먼스 구성과 섹시하면서도 유쾌한 매력이 묻어나는 필독의 춤이 인상 깊었다.

판정단 역시 유례없을 정도로 호평을 쏟아냈다. 안무가 배윤정은 “20대 남자에 설레기 참 쉽지 않은데..”라며 설렘을 드러냈다. 구준엽도 “사실 필독 씨를 잘 몰랐는데 오늘 너무 기억에 남을 듯 싶다. 제 동생하고 싶다”라며 극찬했다. 제이하트는 “저와 예전에 무대서 호흡을 맞췄던 친구다. 분명한 건 기량을 100% 다 보여주지 않았다는 거다”고 말해 더욱 놀라움을 자아냈다.

하지만 필독은 159점이라는 높은 점수를 받았지만 호야-최효진 팀이 161점을 받아 8팀 중 최종 1위에 오르며 2위에 만족해야 했다.

‘힛 더 스테이지’는 케이팝 스타와 전문 댄서가 한 팀을 이뤄 퍼포먼스 대결을 펼치는 프로그램으로 매주 수요일 오후 11시 Mnet에서 방송된다.

사진=Mnet ‘힛더스테이지’ 캡처

이보희 기자 boh2@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