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고등학교 침입해 악어 3마리 풀어놓고 도주한 도둑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고등학교에 몰래 침입해 악어들을 버리고 가는 도둑들의 모습이 CCTV에 포착됐다.

지난 21일(현지시간) 호주 노던 테라토리주 험피 두 타민민 고등학교 사무실에 마스크로 얼굴을 가린 4명의 남성이 암컷 바다악어 3마리를 풀어놓고 도망가는 사건이 발생했다고 호주판 데일리메일이 보도했다.

CCTV 영상에는 일요일 오전 5시쯤에 학교 사무실의 깨진 현관문 유리를 통해 바다악어 3마리가 차례대로 들여보내지는 모습이 담겨 있다. 곧이어 마스크에 상의를 벗은 남성 4명이 침입해 사무실 서랍 안의 귀중품을 훔친 뒤 현관문을 통해 도주한다.



학교 사무실에 무단침입한 남성들이 풀어놓은 악어들을 포획하기 위해 인근 공원 야생레인저스들이 출동했다. 당시 악어들은 노끈으로 입이 묶여 있고 영양 부족 상태인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에 따르면 포획된 악어들은 1.5~2m 크기의 바다악어이며 도둑들이 경찰 수사 지연을 위해 악어들을 풀어놓고 달아난 것으로 보인다고 전했다. 경찰은 현재 CCTV 영상 공개, 도둑들의 신원 파악에 주력하고 있다.

‘인도악어’ 로도 불리는 ‘바다악어’는 길이 7m, 무게 1.3톤까지 자라는 현존하는 가장 큰 파충류다.

사진·영상= NT Police, euronews youtube

영상팀 seoultv@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